상단여백
HOME 문학 출판
대통령이 권한 책 '명견만리' 전주 대비 25배 이상 판매 증가
송진아 기자 | 승인 2017.08.07 16:17

[뉴스페이퍼 = 송진아 기자] 인터넷 서점 알라딘은 문재인 대통령이 휴가 중 읽은 책 '명견만리'의 주말 판매량이 전주 대비 25배 이상 증가했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페이스북을 통해 휴가 중 '명견만리'를 읽었다며 “사회 변화의 속도가 무서울 정도로 빠르고 겪어보지 않은 세상이 밀려오고 있는 지금, 명견만리(明見萬里)할 수 있다면 얼마나 좋겠습니까”라며 “개인도 국가도 만리까지는 아니어도 적어도 10년, 20년, 30년은 내다보면서 세상의 변화를 대비해야 할 때”라며 일독을 권했다.

알라딘 경제경영/자기계발 담당 홍성원 MD는 "총 3권으로 구성되었는데 1~3권 모두 판매가 고르게 많으며, 특히 '새로운 사회편'의 구매가 약간 더 많다. 독자들이 세 권을 한꺼번에 구매하는 경향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해당 도서 구매 고객의 평균연령은 43세로, 40대의 구매가 38.1%로 가장 많다. 연령별로는 여성의 구매가 58.5%로 남성의 구매(41.3%)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송진아 기자  jina@news-paper.co.kr

<저작권자 © 뉴스페이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구로구 새말로 18길 32 신흥빌딩 5층  |  대표전화 : 02-855-4495   |  팩스 : 02-864-4495
등록번호 : 서울, 아03859  |  등록일자 : 2015년 8월 17일  |  발행인 : 이민우  |  편집인 : 이민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우
Copyright © 2017 뉴스페이퍼.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