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미지 문화포토
[포토] 임창정, 영화 “로마의 휴일”은 인간의 페이소스를 담아낸 영화.
박도형 기자 | 승인 2017.08.11 18:53

[뉴스페이퍼 = 박도형 기자] 영화 “로마의 휴일”이 지난 8월 9일 오전 11시, 동대문 메가박스에서 제작보고회를 개최하며 공개되지 않았던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자리를 마련했다. 이날 제작보고회에는 이덕희 감독과 임창정, 공형진, 정상훈이 함께 참석했다.

영화 “로마의 휴일”은 친한 우정을 자랑하는 인한, 기주, 두만이 인생역전을 위해 현금 수송 차량을 털고 로마의 휴일 나이트 클럽에 숨어들면서 벌어지는 기막힌 인질극을 그리는 코미디 영화이다.

영화 연출을 맡았던 이덕희 감독은 웃긴 장면도 있지만 감동을 주며 사람의 마음을 울리는 장면도 있다는 설명과 함께 “무엇보다 배우들이 정극 연기를 해주길 바랐다.”고 말하며, “진지한 영화로 보여주길 바라며 영화의 중, 후반에 나오는 장면을 보면 짠한 느낌이 느껴진다.”라고 말했다.

<앞부분의 코미디와 비교되는 진지한 장면도 많은 영화라고 소개하는 임창정 배우. 사진 = 박도형 기자>

이어서 임창정 배우는 “뒤에 어떤 감동을 넣은 것이 아닌, 인간의 페이소스를 담고자 했던 영화다.”라고 설명을 하며, “다만, 영화의 앞부분이 웃겨서 코미디 영화라는 타이틀을 달고 있다.”고 말했다. 그리고 자신이 참여했던 영화 “창수”를 이야기하며, 감독님이 영화 속 인물들의 드라마를 찍으려고 했는데, 구성 상 앞부분이 코미디한 장면이 나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9일 제작보고회를 가졌던 영화 “로마의 휴일”은 오는 8월 30일 개봉을 통해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박도형 기자  pdh@news-paper.co.kr

<저작권자 © 뉴스페이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도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구로구 새말로 18길 32 신흥빌딩 5층  |  대표전화 : 02-855-4495   |  팩스 : 02-864-4495
등록번호 : 서울, 아03859  |  등록일자 : 2015년 8월 17일  |  발행인 : 이민우  |  편집인 : 이민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우
Copyright © 2017 뉴스페이퍼.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