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연극 “하루”의 윤수혁 배우, “나이 차이가 명확하게 보여서 힘들어요.”
[포토] 연극 “하루”의 윤수혁 배우, “나이 차이가 명확하게 보여서 힘들어요.”
  • 박도형 기자
  • 승인 2017.08.13 2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페이퍼 = 박도형 기자] 지난 6월 대학로 ‘훈 아트홀’에서 Open Run으로 공연을 하고 있는 극단 ‘헤븐즈노마드’의 정기공연 두 번째 작품인 연극 “하루”의 윤수혁 배우와 이야기를 나누었다.

연극 “하루”는 6년차 부부가 아이를 갖기 소원하지만 뜻대로 되지 않는 상황 속에 아내의 몸에 이상이 생기고, 그로인해 부부가 상처나 짐이 되지 않기 위해 고민하며 힘들어하지만 끝까지 함께 사랑하며 살아가고자 하는 내용을 담고 있는 감성 멜로드라마 연극이다.

<연극 "하루"를 많은 관객들이 와주셨으면 한다는 말과 함께 손하트를 보이는 윤수혁 배우. 사진 = 박도형 기자>

작품에서 남편인 원철을 연기하는 윤수혁 배우는 부부를 표현하는 부분에 대한 고충을 말했다. 윤수혁 배우는 상대 배우인 박민서 배우와 나이 차이가 좀 있다는 말과 함께 “외관적으로 부부처럼 안보이는 스트레스가 있었죠.”라고 말하며 웃음을 지었다. 이후 “지금은 공연을 하면서 많이 편해졌는데, 초반에는 누가 봐도 조카고 삼촌인데, 부부 연기를 해야 하니까 그런 부분에서 애로사항이 있었습니다.”라며 웃픈 에피소드를 고백했다.

극단 ‘헤븐즈노마드’의 정기공연 두 번째 작품인 연극 “하루”는 ‘훈 아트홀’에서 Open Run으로 공연을 하며, 화-금 오후 8시, 토요일 오후 4시와 7시, 일요일 오후 5시에 공연을 진행한다.

Tag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