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연극 “하루”의 박민서 배우, “관객들의 다양한 반응에 힘을 얻죠.”
[포토] 연극 “하루”의 박민서 배우, “관객들의 다양한 반응에 힘을 얻죠.”
  • 박도형 기자
  • 승인 2017.08.13 2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페이퍼 = 박도형 기자] 지난 6월 대학로 ‘훈 아트홀’에서 Open Run으로 공연을 진행하고 있는 극단 ‘헤븐즈노마드’의 정기공연 두 번째 작품인 연극 “하루”의 박민서 배우와 이야기를 나누었다.

연극 “하루”는 6년차 부부가 아이를 갖기 소원하지만 뜻대로 되지 않는 상황 속에 아내의 몸에 이상이 생기고, 그로인해 부부가 상처나 짐이 되지 않기 위해 고민하며 힘들어하지만 끝까지 함께 사랑하며 살아가고자 하는 내용을 담고 있는 감성 멜로드라마 연극이다.

작품에서 아내인 보영을 연기하는 박민서 배우는 관객들이 몰입하고 감정을 이입하거나 즐기실 수 있는 장면이 많다고 연극을 설명했다. 특히 두 배우는 관객들이 가장 몰입하는 장면으로 프로포즈를 하는 장면과 두 사람이 죽음을 바라보는 관점에 대해 상반된 모습을 보여주는 장면을 꼽았다.

<연극 "하루"에는 다양한 장면들이 나온다고 설명하는 박민서 배우. 사진 = 박도형 기자>

박민서 배우는 두 가지 장면에 덧붙여서 뿅망치 장면이 있다고 말하며, “그 장면이 재미있고 짜릿하다고 이야기를 많이 해주시는데, 서로 장난치는 모습을 통해 나오는 에너지들이 재미있게 느껴지셨던 것 같았어요.”라고 말해 감동적이고 재미있는 장면이 많은 연극이라고 설명하기도 했다.

극단 ‘헤븐즈노마드’의 정기공연 두 번째 작품인 연극 “하루”는 ‘훈 아트홀’에서 Open Run으로 공연을 하며,  화-금 오후 8시, 토요일 오후 4시와 7시, 일요일 오후 5시에 공연을 진행한다.

Tag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