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곳곳 인문 활동 현장으로 ‘인문쟁이’가 간다!
전국 곳곳 인문 활동 현장으로 ‘인문쟁이’가 간다!
  • 정다현 기자
  • 승인 2015.09.21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 22. 인문 홍보기자단 ‘인문쟁이’ 1기 발대식 열려

[뉴스페이퍼 = 정다현 기자] 전국 곳곳의 인문 활동을 취재하고 널리 알릴 ‘인문쟁이’가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인문쟁이’는 전국에 흩어져 있는 인문 공동체, 강좌, 공간, 활동들을 직접 조사하고 취재하는 인문 홍보기자단이다. 이들은 앞으로 6개월 간 지역 인문 활동 현장의 소식을 생생하게 담은 취재 기사를 작성하게 된다. 인문쟁이의 활동 정보들은 금년 말 개설 예정인 인문정신 온라인 사이트 인문360°를 통해 전 국민에게 소개될 예정이다.

인문360°는 날마다 새로운 관점으로 생각하는 인문적인 힘을 길러준다는 의미를 담고 있으며, 영상, 글, 공간 등 다양한 인문콘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다.

기자단은 지난 8월 신청자 접수를 받아, 서면심사와 면접을 거쳐 최종 18명이 선발되었다. 

특히, 수도권뿐만 아니라 강원권, 영남권, 충청권, 호남권 등 지역별로 고르게 선발하여 거주지 인근의 인문 활동들을 발굴할 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대학생, 주부, 교수, 변호사 등 다양한 직업을 가진 20대에서 60대로 구성되어 다채로운 관점에서 취재활동이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이날 발대식에서는 ‘인문쟁이’로 선발된 기자들과 책임 편집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향후 활동 일정 안내와 기사 작성 교육 등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인문쟁이의 활동이 지역 곳곳에서 이루어지는 인문 활동에 국민들이 더 많이 참여하는 계기가 되어, 정부의 국정과제인 ‘인문·정신문화 진흥’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Tag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