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영화 “아이 캔 스피크”. 이지훈 배우 “시라노 연애조작단 이후 계속되는 감독님과의 인연”
[포토] 영화 “아이 캔 스피크”. 이지훈 배우 “시라노 연애조작단 이후 계속되는 감독님과의 인연”
  • 박도형 기자
  • 승인 2017.08.21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페이퍼 = 박도형 기자] 올 추석 개봉을 예정하고 있는 영화 “아이 캔 스피크”가 8월 21일 오전 11시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제작보고회를 개최했다.

영화 “아이 캔 스피크”는 8,000건의 민원을 넣으며 구청의 블랙리스트 1호 도깨비 할매가 된 ‘옥분’, 원칙과 절차가 답이라고 믿는 9급 공무원 ‘민재’가 영어를 통해 서로가 소통하고 진심을 알아가는 이야기를 그린 휴먼 코미디 영화이다.

<김현석 감독과의 인연을 말하는 이지훈 배우. 사진 = 박도형 기자>

영화에서 ‘나만 아니면 된다’는 마인드를 소유한 공무원 ‘종현’을 연기한 이지훈 배우는 드라마 "무인시대"를 시작으로 18편의 드라마, 영화 "577프로젝트"로 스크린 데뷔를 시작해 10여 편의 영화에 출연했다.

이지훈 배우는 김현석 감독과 작업을 진행하게 된 일화를 말했다. 이지훈 배우는 감독의 “시라노 연애조작단”에 단역으로 출연했던 때를 이야기 하며 단역으로 함께 해준 모습에 감독님이 감동을 받으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서 배우는 “아마 그때의 기억으로 인해서인지 감독님과 함께 인연을 이어가고 있는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제훈, 나문희 배우를 비롯해 많은 배우들이 제작보고회에 참여하며 끈끈한 케미를 확인할 수 있었던 영화 “아이 캔 스피크”는 오는 9월 추석 개봉을 예정하고 있다.

Tag
#N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