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人] 김무열 배우, 영화 “기억의 밤”를 통해 “스릴러 장르의 재미를 느껴”
[영화人] 김무열 배우, 영화 “기억의 밤”를 통해 “스릴러 장르의 재미를 느껴”
  • 박도형 기자
  • 승인 2017.10.31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페이퍼 = 박도형 기자] 납치되어 기억을 잃어버린 형이 돌아오고, 이전의 형과 다른 모습을 느끼며 의심하는 동생과 그런 동생을 의심하며 서로의 시간을 추적해가는 미스터리 추적 스릴러 영화 “기억의 밤”이 30일 동대문 메가박스에서 제작보고회를 개최했다.

<영화 "기억의 밤"이 가진 매력에 대해 설명하는 김무열 배우 사진 = 박도형 기자>

이날 제작보고회에서 형 “유석” 역할을 맡아 연기를 펼친 김무열 배우는 이번 영화에 참여하게 된 배경에 대해 “탄탄한 시나리오와 캐릭터가 가지고 있는 모티브”에 반해 합류하게 됐다고 밝히며 “긴장감이 유지되는 영화”로서 관객들이 영화를 재미있게 보실 수 있을 거라 밝히기도 했다.

또한 김무열 배우는 이번 영화 “기억의 밤”을 통해 스릴러 영화의 출연이 처음인 것 같다는 질문에 대해 “스릴러를 안 좋아한다 생각했는데, 어느 순간 즐기고 있었다”고 밝히며 “포괄적인 장르”라고 개인적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이어서 배우는 “가장 가까운 사이인 가족이 조금 다르게 보이기 시작하고 기억이 나는 것들이 진실인가 거짓인가 하는 의심을 만드는 긴장감이 훌륭한 작품”이라고 재차 소개하며, 특히 영화 속 인물들 각자가 “목표가 분명한 영화”이기 때문에 각 인물에 관객들이 빠져들어 이야기를 쫓아갈 수 있을 것이라 소개했다.

<포토타임에서 가볍게 손을 들어보이는 김무열 배우 사진 = 박도형 기자>

스릴러 영화로서 연기적 스펙트럼을 넓히고자 하는 김무열, 강하늘 배우가 주연으로 출연한 영화 “기억의 밤”은 오는 11월 29일 개봉한다.

Tag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