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人] “돌아와요 부산항애愛” 성훈 배우, “김동현 선수와 촬영은 사적에선 일어날 수 없는 일”
[영화人] “돌아와요 부산항애愛” 성훈 배우, “김동현 선수와 촬영은 사적에선 일어날 수 없는 일”
  • 박도형 기자
  • 승인 2017.12.16 17:20
  • 댓글 0
  • 조회수 15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페이퍼 = 박도형 기자] 헤어졌던 이란성 쌍둥이 형제가 유물밀반출 사건으로 인해 서로 대립하게 되는 이야기를 담은 감성 액션 영화 “돌아와요 부산항애愛”가 15일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제작보고회를 개최했다.

영화 “돌아와요 부산항애愛”는 경찰과 조직폭력배라는 서로 다른 삶을 살아가게 된 이란성 쌍둥이 형제 ‘태주’와 ‘태성’의 갈등을 그려낸 영화이다. 상반된 길을 선택해 살아가던 두 형제가 ‘태성’이 속한 조직이 벌인 유물밀반출 사건을 통해 만나게 되며 겪는 갈등과 서로를 향한 애틋한 감정을 표현하는 감성 액션 영화이다.

<영화 "돌아와요 부산항애愛"에서 태성을 연기한 성훈 배우 사진 = 박도형 기자>

이번 영화 “돌아와요 부산항애愛”에서 조직폭력배 동생 ‘태성’을 연기한 성훈 배우는 수많은 액션씬을 찍으며 부상투혼을 벌이기도 했다고 제작보고회를 통해 이야기하기도 했다.

영화를 통해 수많은 액션 장면을 보여준 배우지만 제작보고회에서 공개된 UFC김동현 선수와의 격투 장면을 배우 본인도 기억에 많이 남는다고 말하며 “연기를 위한 액션인데도 불구하고 합을 잘 맞춰주셔서 따라갈 수 있었던 것 같다”고 기억했다.

<포토타임을 통해 사진을 촬영하는 성훈 배우 사진 = 박도형 기자>

이어서 성훈 배우는 처음 김동현 선수를 만나고 합을 맞추는 과정을 떠올리며 “이게 연기가 아니면 절대 만나면 안되는 사람이란 걸 느꼈다”며 “저런 분이 어디 계시면 피해가고 불의를 보면 참고 나쁜일 있으면 피해간다”고 대답해 장내를 웃음짓게 만들었다.

다양한 드라마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모습을 보였던 성훈 배우가 거친 남자의 모습으로 스크린에 데뷔하는 영화 “돌아와요 부산항애愛”는 오는 2018년 1월 4일 개봉한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