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학 정책·산업
문체부, 2018년 독서대전 개최지 김해시로 선정
송진아 기자 | 승인 2018.02.02 10:58
2017 독서대전이 개최됐던 전주시 <사진 = 뉴스페이퍼 DB>

[뉴스페이퍼 = 송진아 기자] 문화체육관광부가 ‘2018 대한민국 독서대전’을 개최할 기초지방자치단체로 김해시를 선정했다.

문체부는 2014년부터 매년 지자체 한 곳을 선정해 ‘책 읽는 도시’로 선포하고, 9월 독서의 달에 전국 규모의 독서박람회인 독서대전을 개최한다. 올해 독서대전은 출판생태계 강화와 독서문화 확산을 위한 ‘2018년 책의 해’ 사업과 연계해 진행한다.

독서대전 개최지로 선정된 김해시는 앞으로 출판·독서·도서관 관련 단체들과 협력해 지역 독서문화를 활성화하는 주민 참여 독서프로그램을 연중 실시할 계획이다. 8월 31일부터 9월 2일까지 김해문화의 전당과 가야의 거리 일대에서 독서문화 국제포럼, 책과 연관된 전시·체험·학술·토론 등 다채로운 독서대전 행사를 펼친다.

또한 민관 관계망(네트워크)을 구축해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100권의 책, 100개의 수다, 민주시민 글쓰기, 청소년 인문학 읽기 대회, 김해 책마당 상설화 등 풍성한 프로그램들을 추진할 계획이다.

지자체를 대상으로 공모한 이번 독서대전 개최지는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장실사, 3차 종합심사(프레젠테이션)를 통해 선정되었다.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은 “김해시는 10여 년간 ‘책 읽는 도시 김해’ 정책을 추진해 시립(작은도서관 포함)도서관을 33개소에서 63개소로, 보유 장서 수를 29만 권에서 100만 권으로, 공공도서관 이용률을 31.5%로 증가시키는 등 독서문화 기반을 구축했다. 김해시의 기본 및 연중 독서프로그램 운영 계획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김해시를 올해의 개최지를 선정했다.”라고 밝혔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에 선정된 김해시에는 독서대전 개최 외에도 인문독서아카데미, 독서문화캠프, 독서동아리 공간나눔 등 다양한 독서프로그램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를 계기로 지역에서 책 읽는 문화가 확산·지속되기를 희망한다.”라고 밝혔다.

송진아 기자  jina@news-paper.co.kr

<저작권자 © 뉴스페이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구로구 새말로 18길 32 신흥빌딩 5층  |  대표전화 : 02-855-4495   |  팩스 : 02-864-4495
등록번호 : 서울, 아03859  |  등록일자 : 2015년 8월 17일  |  발행인 : 이민우  |  편집인 : 이민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우
Copyright © 2018 뉴스페이퍼.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