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문고, "언어의 온도" 오디오북 단독 출시
교보문고, "언어의 온도" 오디오북 단독 출시
  • 송진아 기자
  • 승인 2018.06.05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Pub 3.0 기술 적용해 제작, 이기주 작가 직접 서문 낭독
교보문고 제공

[뉴스페이퍼 = 송진아 기자] 교보문고(대표 이한우)는 출판사 말글터와 함께 ePub 3.0 기술이 적용된 "언어의 온도" 오디오북을 출시하고 단독으로 판매한다고 밝혔다. ePub 3.0은 기존 텍스트와 이미지만을 제한적으로 보여줬던 것에 비해 음악, 영상 등 멀티미디어로 담을 수 있어 획기적으로 향상된 eBook 파일 포맷이다.

100만부 돌파를 기념해 제작된 "언어의 온도" 오디오북은 이기주 작가가 직접 서문을 낭독해 독자들의 감성을 자극하고 소장 가치를 높였다. 교보eBook을 이용하는 고객이라면 별도의 추가 설치 없이도 다른 eBook 처럼 동일하게 구입하여 청취할 수 있다.

특히 이번 오디오북은 전문 성우가 낭독해 눈으로 읽는 것과는 다른 새로운 독서의 즐거움을 제공한다. 전체 재생시간은 225분으로 귀로 들을 수 있어 이동 중이나 어두운 곳에도 피로감 없이 접할 수 있다.

교보문고 송기욱 eBook사업팀장은 "그 동안 오디오북은 제작비가 많이 들고 수익률이 낮아 제작에 소극적이었으나 출판사, 유통사, 제작사가 직접 참여해 합리적인 가격으로 양질의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생산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며 다양한 베스트셀러를 오디오북으로 제작해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언어의 온도' 오디오북은 교보eBook에서 체험판을 제공한다. 오는 6월 18일까지 eBook과 오디오북이 결합 상품을 8550원에 구매할 수 있으며, 구매 후기를 남긴 고객 100명을 추첨해 1천원 교보e캐시를 증정한다. 

Tag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