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24, 설 맞아 부산 F1963점에서 민화 전시회 개최
예스24, 설 맞아 부산 F1963점에서 민화 전시회 개최
  • 김상훈 기자
  • 승인 2019.01.28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28일까지 전통 민화부터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민화 41점 전시 진행
민화 전시회 모습 [사진 = 예스24 제공]
민화 전시회 모습 [사진 = 예스24 제공]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석환)가 오는 2월 28일까지 약 한 달간 부산에 위치한 국내 최대 규모의 중고서점 ‘예스24 F1963점’에서 한국 전통 민화를 선보이는 ‘민화, 틀을 벗다’ 전시회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민족 대 명절 설을 맞아, ‘예스24 F1963점’을 찾는 고객들에게 아름다운 전통 미술의 가치를 돌아보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하고자 마련됐다. '책가도', '문방도', '화조도', '연화도', '오봉도' 등 옛 조상들의 생활과 문화가 고스란히 담긴 전통 민화에서부터, 남영록 작가의 '까치와 호랑이', 이숙자 작가의 '화조도', 정영애 작가의 '백수백복도' 등 전통 민화를 현대적인 감각으로 재해석한 작품까지 총 41점의 특색 있는 작품들이 전시된다. 이번 전시회는 우리나라 전통 민화의 형태와 색을 복원하는 데 힘써온 그림닷컴이 함께 했다.

민화 작품들은 ‘예스24 F1963점’ 내 전시 공간인 미니갤러리와 벽서가 사이에 전시되어 있는 서가갤러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전지연 예스24 전략영업팀 팀장은 “민족 대 명절 설을 맞아 ‘예스24 F1963점’이 준비한 이번 전시로 우리 고유의 민화가 좀 더 우리들의 삶에 가까이 다가올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복합문화공간을 표방한 ‘예스24 F1963점’은 책과 관련된 공연, 전시 등 다양한 문화예술 영역을 아우르는 프로그램을 마련해 두고 있다. 특히, 작년 1월부터는 국내 신생작가들과의 협업을 통해 매달 미니갤러리에서 ‘이 달의 전시(Monthly Exhibition)’를 진행하며, 신생 작가의 작품을 대중에게 선보일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내고 있다.

‘민화, 틀을 벗다’ 전시회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예스24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Tag
#예스24

뉴스페이퍼, NEWSPAP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