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문화재단, 예술제본 활동가 양성과정 ‘책·고·수’ 참여 시민 모집
군포문화재단, 예술제본 활동가 양성과정 ‘책·고·수’ 참여 시민 모집
  • 김상훈 기자
  • 승인 2019.02.14 16:55
  • 댓글 0
  • 조회수 86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문화재단 책.고.수 활동 모습 [사진 = 군포문화재단 제공]
군포문화재단 책.고.수 활동 모습 [사진 = 군포문화재단 제공]

군포문화재단은 군포책마을에서 운영되는 예술제본 활동가 양성과정 ‘책·고·수’에 참여할 시민들을 모집한다고 14일 밝혔다.

낡은 책을 직접 고치고 수리한다는 의미의 ‘책.고.수’는 예술제본관련 전문 교육프로그램 제공을 통해 시민들의 지역 사회 내 주도적인 활동을 지원하고자 지난해 처음으로 기획돼 운영을 시작했다.

3월 8일부터 시작되는 책·고·수는 낡은 책을 직접 고치는 과정을 통해 책을 복원할 뿐만 아니라 개개인에게 의미있는 책을 보존하며 그 책에 담긴 각자의 이야기와 역사를 보존하는 가치를 공유하게 된다. 또한 재구매가 가능한 책이라도 고쳐 사용하는 헌책재생 및 업사이클링을 통해 지역사회 내 대안적 사회문화 가치도 공유하는 계기도 만들게 된다.

교육에서는 단순한 사례 중심의 책 수리 방법 교육에서 벗어나 책의 제작 방법 및 원리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다양한 사례에 접목할 수 있는 책 수리 노하우를 배울 수 있고,  전문화된 실제 사례를 이해하기 위해 예술제본 공방 현장학습도 병행된다.

올해에는 초급과정이 총 2기 진행되며, 하반기에는 초급과정 수료자를 대상으로 중급 과정도 운영될 예정이다.

재단은 다음달 8일 개시되는 초급 2기 과정에 참여할 시민 15명을 모집하며, 예술 제본 및 책 수리 활동에 관심있는 시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책·고·수 과정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군포문화재단 홈페이지(www.gunpocf.or.kr)을 참고하거나 전화(390-3084)로 문의하면 알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