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장애예술인협회, 방귀희 교수의 장애인예술 이론 전문서 "장애인예술론" 발간
한국장애예술인협회, 방귀희 교수의 장애인예술 이론 전문서 "장애인예술론" 발간
  • 김상훈 기자
  • 승인 2019.02.26 1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예술론 표지
장애인예술론 표지

한국장애예술인협회는 숭실사이버대학교 방송문예창작학과 방귀희 교수가 장애인예술의 이론을 총망라한 전문서 ‘장애인예술론’을 발간했다고 25일 밝혔다. 

한국장애예술인협회는 우리나라의 장애인예술은 용어에 대한 정의가 정리되지 않았고 장애인예술 정책 또한 미미한 상태이지만, 장애인예술에 대한 관심이 점점 높아지는 가운데 방귀희 교수가 장애인예술의 이론을 총망라한 전문서 장애인예술론을 발간한 것은 의미가 크다고 설명했다. 

방 교수는 “2018년 삼육대학교 교양과목으로 개설된 과목 '장애인예술의 이해'를 가르치며 교과서의 필요성을 절감해 장애인예술론을 발간하게 됐다”며 “장애인예술에 대한 이론을 바탕으로 발간된 장애인예술론이 장애인예술 정책을 마련하고 장애인문화예술 분야 현장의 전문가를 양성하는 데 기초자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장애인예술론은 총 12장으로 장애인예술의 역사가 국내외로 정리됐고 장애예술인의 활동도 국내외로 기록했으며, 장애인예술의 교육, 마케팅, 장애인메세나 등 장애인예술 실천 방법을 소개하며 장애인예술의 발전 방향을 제시했다.

한편 방 교수는 “장애인예술론 페이지 수가 아주 많아 장애인문학 부분은 싣지 못했기에 별도로 장애인문학론을 집필해 2020년 발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