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도서관, "일상에서 마주치는 미학" 주제로 김용석 작가 강연 개최
서울도서관, "일상에서 마주치는 미학" 주제로 김용석 작가 강연 개최
  • 김상훈 기자
  • 승인 2019.04.23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도서관(관장 이정수)은 5월 2일(목), ‘일상에서 마주치는 미학’이라는 주제로 『사소한 것들의 구원』의 저자 ‘김용석’ 작가 강연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강연자 김용석 작가는 로마 그레고리안 대학교 철학과 교수로 재직하다 ‘서사철학‘이라는 분야를 개척하고, 스토리텔링의 실용화에 기여했다. 현재는 인간 삶의 다양한 문화적 욕망에 관해 이야기하는 작가로 살아가고 있다.

강연자의 대표 저서 『사소한 것들의 구원』은 일상의 가치와 의미를 의식하고, 자신만의 가치를 가지고 살아가는데 필요한 삶의 지혜가 압축적으로 담겨있으며, 누구나 일상에서 한번쯤 만날 수 있는 상황에 대한 45개의 에세이로 이루어져 있다.

이번 강연은 수없이 스쳐 지나가는 일상의 장면들에서 찾은 아름다움과 삶의 균형에 대한 이야기로 채워진 작가의 저서 내용을 바탕으로, 작가가 일상 속에서 ‘미학’이라는 감각을 어떻게 일깨우는지 알려주는 시간이 될 예정이다.

<사소한 것들의 구원> 강연은 5월 2일(목) 저녁 7시, 서울도서관 4층 사서교육장에서 진행되며, ‘미학’이라는 인간의 감각을 일깨우는 학문에 대해서부터 인간의 문화적 욕망에 대한 이야기까지 일상의 가치와 의미를 적극적으로 의식하고, 자신만의 생각을 가지고 살아가는데 필요한 삶의 지혜를 만나볼 수 있을 것이다.

강연 참가 신청은 오는 4월 30일(화)까지 서울도서관 홈페이지→신청·참여→강좌신청(lib.seoul.go.kr/lecture/applyList)에서 할 수 있다. 성인 누구나 무료로 참여가능하며, 선착순 50명을 모집한다.

이정수 서울도서관장은 “이번 강연은 아름다운 꽃들이 만개하는 완연한 봄, 5월을 맞아 반복되는 일상에 지친 사람들이 일상 속에서 마주치는 소소한 일들에서 아름다움과 즐거움을 찾으며, 미학의 기쁨을 맛보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행사 포스터
행사 포스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