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 여의도샛강 생태거점 조성 공사 현장 방문
서울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 여의도샛강 생태거점 조성 공사 현장 방문
  • 육준수 기자
  • 승인 2019.04.24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수 위원장. 사진 = 서울시의회
김태수 위원장. 사진 = 서울시의회

서울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위원장 김태수, 중랑2)는 지난 23일(화), 여의도샛강 일대에서 공사 중인 생태거점 조성사업 현장을 둘러보고 한강사업본부로 부터 사업 추진 상황을 보고받았다.

이날 현장방문은 서울시(한강사업본부)에서 추진 중인 한강자연성회복 사업의 일환으로 생태적으로 가치가 높은 여의도샛강 분류부 지역을 생태거점으로 조성 중인 사업 진행 현황과 샛강 생태공원 주변을 살펴보기 위한 것이었다.

여의도샛강 생태거점 조성 사업은 샛강 분류부 일대를 생태거점 지역으로 거듭나고자 총 사업비 54억 1천5백만원을 들여 올해 말까지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현재 공정률은 60%로 수목식재와 수변데크 조성 등의 공사가 진행 중이다.

김태수 위원장은 “여의도샛강에는 전세계 어느 대도시에도 찾아보기 힘든 도심 한복판에 생태공원이 자리잡고 있다. 본 사업을 통해서 샛강의 생태적 가치향상과 한강의 자연성회복을 기대한다.”라고 격려하면서도, 앞으로도 한강공원을 찾는 시민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안전하게 공사가 완료될 수 있도록 힘써달라고 당부하였다.

이밖에, 위원들은 “이 곳 여의도한강공원에서 개최되는 봄꽃축제, 몽땅축제때 많은 시민들이 찾아 주시는 것은 환영하는 바이지만, 공원내 무질서 행위와 교통혼잡, 그리고 매년 엄청난 쓰레기 발생량으로 시민 불편이 가중되고 있다.”라고 지적하면서, 앞으로 쾌적한 한강공원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질서유지에 만전을 기대달라고 주문하였다.

뉴스페이퍼, NEWSPAP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