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소문 역사공원, ‘근대 역사문화를 회복해 시민이 행복한 생활공간’조성
서소문 역사공원, ‘근대 역사문화를 회복해 시민이 행복한 생활공간’조성
  • 육준수 기자
  • 승인 2019.05.04 14:31
  • 댓글 0
  • 조회수 9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특별시의회 의원 가톨릭 교우회” 서소문 역사공원 성공적 개장을 위해 현장방문
사진 = 서울시의회
사진 = 서울시의회

서울특별시의회 의원 가톨릭 교우회(회장 김생환 부의장)는 4월30일 오전 서소문 역사공원의 성공적 개장(5.25)을 위하여 현장 방문을 했다.

이 날 행사에는 천주교 서울대교구 원종현 신부, 서울시의회 김생환 부의장, 유용 기획경제위원장, 김창원 문화체육관광위원장, 김제리 서울시의원 외 담당공무원 및 공사관계자 등 10여명이 함께 했다.

서소문 역사공원 기념관 건립공사는 서울특별시 중구 칠패로 5 서소문공원 일대의 기존 지하주차장을 리모델링하여 기념공간과 부설주차장으로 건립하고 지상 근린공원은 역사공원으로 재조성하는 사업으로 총 사업기간은 2016년 11월부터 2019년 4월로 이번달 5월25일 개장을 앞두고 있다.

이 날 현장 방문은 천주교 서울대교구 원종현 신부의 요청으로 서울시의회 김생환 부의장을 비롯 유용 기획경제위원장, 김창원 문화체육관광위원장, 김제리 서울시 의원 등 “서울특별시의회 의원 가톨릭 교우회” 의원들이 함께 했고, 공원조경, 전시관 등의 공사현장 점검 및 역사, 문화가치가 높은 서소문공원을 전시체험공간으로 새롭게 구성하여 서울 도심지역 내 세계적 관광명소로 조성될 수 있도록 마무리 및 끝까지 최선을 다해주실 것을 담당 공무원 및 공사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이 날 현장방문에 함께 참석한 서울특별시의회 의원 가톨릭 교우회 회장 김생환 서울시의회 부의장은 “개관일이 얼마남지 않은 만큼 안전사고에 만전을 기하고, 국내 최대 순교성지에 대한 가치를 활용하여 근대 역사문화를 회복하여 시민이 함께 누리는 행복한 생활문화 공간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신경 써 달라”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