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승회관, 프랜차이즈 창업? 잘되고 오래가는 아이템 선택은 필수!
보승회관, 프랜차이즈 창업? 잘되고 오래가는 아이템 선택은 필수!
  • 김정미 기자
  • 승인 2019.05.07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밥집 창업 아이템 ‘보승회관’ 만의 차별화된 경쟁력이 곧 성공을 향한 나침반이 된다

최근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전국의 외식 창업 관련 매장 숫자가 무려 70만개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장기불황의 여파로 너도나도 외식 창업 시장에 뛰어들면서 과도한 경쟁이 낳은 결과이다.

단순히 화재성을 이용해 고객을 확보하는 것은 일시적인 방법에 그치지 않으며 ‘잘되고 오래가는 아이템’이 필요한 시대인 것이다.

국밥집 창업 아이템 ‘보승회관’은 차별화된 브랜드 경쟁력과 탄탄한 아이템을 바탕으로 장기간 꾸준히 성공사례를 열어 나갈 수 있는 브랜드로 손꼽힌다. 장기 불황에도 ‘보승회관’을 만나면 70만개 음식점 시대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는 성공을 향한 나침반이 되는 이유다.

‘보승회관’은 기본적으로 ‘국밥’이라는 외식 창업 시장에서 유행을 타지 않는 아이템으로 경쟁력을 키워 나간 바 있다. 또 그 안에서도 각종 국밥류는 물론, 밥상과 술상 차림을 구분해 각자 기호에 맞는 선택이 가능하도록 메뉴를 구성, 요즘 고객들이 원하는 포인트를 적절히 살려, 고객 확보와 이를 통한 매출 상승을 주도하고 있는 것이다.

또 연령대나 직군, 지역 수준에 구분 없이 사랑받는 ‘정식메뉴’를 구성한 부분도 눈길을 끄는데, 대표적으로 ‘순대 항정수육 정식’, ‘1인 스페셜 정식’ 등이 있다. 특히 1인 스페셜 정식의 경우 1인가구의 증가 및 개인주의 성향이 강해지고 있는 요즘 외식 문화를 적극 반영한 ‘트렌디’ 메뉴로 불리면서 인기가 높다.

‘보승회관’의 관계자는 “이제 외식 창업 시장은 포화 수준을 넘어 생존경쟁을 걱정해야 할 심각한 상황에 이르렀다”면서, “저희 ‘보승회관’의 경우 이런 상황을 이겨낼 수 있는 대안으로 ‘아이템’에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국밥류 구성의 강점과 요즘 트렌드를 반영한 메뉴 구성, 다각화된 매장 운영 방식을 통한 수입 창출 등 ‘보승회관’만이 가진 탄탄한 아이템은 외식 창업을 준비하는 이들에게 많은 관심으로 전해지는 중”이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