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술 의원, “2019 풍수해 재난안전대책본부” 개소식 격려
정진술 의원, “2019 풍수해 재난안전대책본부” 개소식 격려
  • 육준수 기자
  • 승인 2019.05.17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시, 5.15 ~ 10.15까지 풍수해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개소식 현장. 사진 = 서울시의회
개소식 현장. 사진 = 서울시의회

서울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 정진술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마포3)은 5월 16일(목) 서울안전통합상황실(서울시청 신청사 지하3층)에서 열린 ‘2019 풍수해 재난안전대책본부 개소식’에 참석하여 관계 공무원들을 격려하고 서울시의 여름철 풍수해에 대비해 철저한 예방점검을 당부했다.

정 부위원장은 격려사에서, “최근 지구 온난화의 영향으로 돌발성 집중호우 등 예기치 못한 대형재난의 발생이 빈발하고 있음에 따라 사전 시설점검 및 재난대응체계 구축 등 적절한 예방과 대응의 필요성은 날로 중요해지고 있는 상황”이라면서,

“특히 작년 8월 지역별 편차가 큰 집중호우로 인해 은평구 및 강북구 등 10개 자치구에서 침수피해와 인명사고가 있었다”고 말하고, 올해에는 이러한 피해가 재발하지 않도록 서울시에 침수취약지역 해소를 위한 방재시설 확충, 수방시설 점검, 각종 모의훈련 등 준비한 풍수해대책을 다시 한번 더 꼼꼼히 점검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정 부위원장은 마지막으로 풍수해로부터 시민들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안전한 서울을 만드는 것은 서울시 집행부 뿐 아니라 서울시의회가 추진해야 할 매우 중요한 책무라며, 시의회에서도 여름철 풍수해를 대비해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서울안전통합상황실에서 개소식을 한 「풍수해 재난안전대책본부」는 5월 15일부터 10월 15일까지 운영하며 이상기후변화에 따른 풍수해에 대응하여 침수취약지역 방재시설물 및 홍수 경보시스템 등의 최적 운영을 통해 서울시민을 풍수해로부터 안전하게 보호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