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술인복지재단,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과 '문화예술인과 함께하는 성평등 교육' 실시
한국예술인복지재단,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과 '문화예술인과 함께하는 성평등 교육' 실시
  • 김상훈 기자
  • 승인 2019.05.22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예술인복지재단(대표 정희섭)과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원장 나윤경)은 ‘문화예술과 성평등(성폭력 예방)’을 주제로 한 <문화예술인과 함께하는 성평등 교육>을 월 1회(5/28(화), 6/25(화), 7/23(화), 총 3회), 매월 마지막 주 화요일에 진행한다.

동숭동에 위치한 서울문화재단 대학로연습실 다목적식에서 진행되는 이번 교육은 예술계 미투 운동과 함께 요구된 예술계 내의 성평등 인식 변화가 필요하다는 목소리로부터 시작되었다. 한국예술인복지재단은 이런 요구를 반영하여 예술인들이 성평등 관점에서 예술활동을 할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하고 성폭력예방을 위한 역량을 강화하고자 이와 같은 교육을 기획했다.

이번 강의의 1·2회차 교육에서는 신그리나 강사(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전문강사, 젠더교육연구소 ‘이제’연구원)와 함께 여성주의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여성주의 인식론과 방법론, 문화예술계 성평등을 위한 쟁점과 과제를 학습하고, 3회차 교육에서는 안상욱 대표(플랑크톤뮤직 대표, 국악밴드 고래야 멤버)와 함께 성평등적 관점에서 작품을 살펴보며, 성평등적 관점의 예술 창작 및 비평을 연습해볼 예정이다.

모든 교육은 무료로 진행되며, 참여를 원하는 예술인은 온오프믹스 (https://www.onoffmix.com/event/179466)로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예술인복지재단(☎02-3668-0200)과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02-3156 -6036)에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교육 전날까지 사전신청 가능하며, 선착순 마감될 수 있다.

재단 관계자는 “예술인들이 성평등 관점에서 예술활동을 하면서, 예술계의 인식이 개선되고, 더 나아가 성평등한 예술생태계에서 창작된 작품을 통해 향유자의 인식 개선까지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가 정착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