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서울국제작가축제의 마지막을 장식한 입과손스튜디오! 신나는 판소리 선보여
[포토] 서울국제작가축제의 마지막을 장식한 입과손스튜디오! 신나는 판소리 선보여
  • 김보관 기자
  • 승인 2019.10.08 01:45
  • 댓글 0
  • 조회수 2313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페이퍼 = 김보관 기자] 2019 서울국제작가축제의 피날레를 판소리를 다양한 방법으로 창작, 연구하는 입과손스튜디오가 장식했다. 입과손스튜디오는 소리꾼 김소진, 고수 김홍식, 이향하로 이뤄진다. 이날 특별 게스트로는 베이스를 맡은 장혁조, 피리와 생황의 박지영, 소리꾼 이이화, 김송지가 함께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