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복 70주년 기념, 시 소설 낭송회 개최
광복 70주년 기념, 시 소설 낭송회 개최
  • 김상훈 기자
  • 승인 2015.11.15 18:19
  • 댓글 0
  • 조회수 11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페이퍼 = 김상훈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와 대한민국예술원(이하 예술원)은 11월 17일 오후 2시 문학의집·서울 산림문학관에서 ‘광복 70주년 기념, 문학의 향연-시·소설 낭송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김남조, 정현종, 황동규, 이호철, 김주영 등 예술원 문학 분과의 회원들은 본인의 작품을 낭송하고, 서정주, 박목월, 김동리, 황순원 등 작고 회원의 작품 <자화상>, <가정>, <화랑의 후예>, <나무들 비탈에 서다>는 제자들이 낭송할 예정이다.

이번 낭송회는 광복 70 주년을 기념하여 한국문학 역사를 되돌아보고 앞으로 나아갈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라는 것이 문체부의 설명이다.

제1부는 시를 낭송하는 시간으로 구성되며, 제2부는 소설을 낭송하는 시간으로 꾸며진다. 제3부는 낭송회를 평가하는 종합토론회를 열고, 이후 참석자 전원이 참여하는 만찬이 이어진다.

문체부 관계자는 "이번 낭송회가 국민들의 한국문학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이고, 우리나라 문학계 최고 원로인 예술원 문학 분과 회원들의 수준 높은 시와 소설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