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원, 개그맨→트로트 가수 새 도약
주원, 개그맨→트로트 가수 새 도약
  • 정근우
  • 승인 2019.11.20 15:45
  • 댓글 0
  • 조회수 13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OBS 공채 개그맨 출신이자 전문 MC로 활동중인 김주원이 트로트 가수 ‘주원’으로 변신해 입지를 넓히고 있다.

그간 탁월한 재치와 순발력으로 다양한 행사를 진행해온 주원은 트로트 앨범 발매와 함께 가수로서의 새로운 매력을 뽐내며 트로트 열풍에 힘을 보태고 있다.

올해 가을 발매된 주원의 싱글 앨범에는 ‘빠라삐리뽀’, ‘영숙아’ 및 두곡의 리믹스 버전, MR 버전, 리믹스 MR버전 총 8곡이 수록됐다.

주원은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10년 전부터 꿈꿔온 트로트 가수의 꿈을 이루게 됐다”며 “제 노래가 전국에 울려 퍼질 수 있게 열심히 뛰겠다.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주원의 음원은 CD와 유튜브를 통해 만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