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협회, 전세훈 신임 회장 취임 “만화진흥기금 설립 등으로 작가 복지에 힘써야”
웹툰협회, 전세훈 신임 회장 취임 “만화진흥기금 설립 등으로 작가 복지에 힘써야”
  • 김보관 기자
  • 승인 2020.04.27 17:39
  • 댓글 0
  • 조회수 87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이 웹툰의 선도국이자 종주국임을 선언한 (사)웹툰협회는 지난 25일 초대 회장인 원수연 작가에 이어 제 2대 회장으로 전세훈 작가를 선출했다. 

과거 만화진흥법 추진 위원장이기도 했던 전세훈 신임 회장은 “한류의 문화 첨병으로서 웹툰에 다시금 주목해야 한다.”며 “만화진흥법 개정으로 만화진흥기금과 만화진흥위원회를 설립하고 이를 통해 이제는 웹툰 작가의 건강과 복지에도 신경 써야 한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웹툰계의 건전한 시장을 교란 시키며 피해 작가들을 절망에 빠트리고 있는 불법웹툰사이트 차단에 정부는 더 한층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촉구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문화체육관광부로 주무부처 이관을 완료한 (사)웹툰협회는 회원들의 저작권 보호를 위한 불법 웹툰 사이트 완전차단을 목표로 정부와 함께 앞장 설 것을 천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