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한국출판학회, ‘2020 올해의 책’ 5종 선정 발표
(사)한국출판학회, ‘2020 올해의 책’ 5종 선정 발표
  • 이민우
  • 승인 2021.01.03 20:30
  • 댓글 0
  • 조회수 5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는 오늘도 보건소로 출근합니다“ ”그때에도 희망을 가졌네“ ”조선영화라는 근대“ ”장애의 역사” ”공정하다는 착각”
한국출판학회 제공

 

사단법인 한국출판학회(회장 이창경)는 올해 출판된 책 중에서 사회적으로 널리 알릴 가치가 있는 좋은 책으로 <2020 올해의 책> 5종을 선정해 발표했다. 

코로나19 방역의 최전선인 보건소에 근무하는 임상병리사의 에세이 <나는 오늘도 보건소로 출근합니다>(김봉재 저, 슬로디미디어), 대구의 지역출판사가 대구 시민들의 코로나19 체험기를 모아 펴낸 <그때에도 희망을 가졌네>(신중현 엮음, 학이사) 등 2종의 코로나19 관련서가 특별히 선정되었다. 또한 식민지 시대 우리 영화사의 생생한 현장을 재구성한 학술교양서 <조선영화라는 근대>(정종화 저, 박이정), 미국의 장애인 권리 투쟁사를 통해 정상성과 비정상성의 의미에 대해 묻는 <장애의 역사>(킴 닐슨 저, 김승섭 옮김, 동아시아), 여전히 불공정한 사회 구조에 대해 성찰을 촉구하는 <공정하다는 착각>(마이클 샌델 저, 함규진 옮김, 와이즈베리)도 올해의 책으로 선정되었다. 

한국출판학회는 1년 동안 발간된 신간 중에서 좋은 책을 선정하여 소개함으로써 독서문화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올해 처음으로 ‘올해의 책’ 선정 사업을 시작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