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서울국제도서전 오프라인 개최 확정, 5월 31일까지 도서전 마켓 참가사 모집
2021 서울국제도서전 오프라인 개최 확정, 5월 31일까지 도서전 마켓 참가사 모집
  • 전세은
  • 승인 2021.05.20 18:04
  • 댓글 0
  • 조회수 5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서울국제도서전 포스터, 사진 제공 = 대한출판문화협회]
[2021 서울국제도서전 포스터, 사진 제공 = 대한출판문화협회]

서울국제도서전(이하 도서전)이 9월 8일부터 12일까지 성수동 에스팩토리(성동구 연무장15길 11)에서 개최된다. 2021년 도서전은 일정과 장소를 확정하고, 도서전 마켓에 참여할 출판사를 5월 31일까지 모집한다. 

홍보대사로는 최재천(생물학자), 정세랑(소설가), 황소윤(뮤지션)으로 이들이 참여한 도서전 포스터가 공개되었다. 

올해 도서전 주제는 ‘긋닛-斷續-Punctuation’으로, 긋닛은 斷續(단속)의 옛말이다. 대한출판문화협회는 보도자료를 통하여 팬데믹 상황으로 잠시 멈추어진 일상에서 우리가 멈춘 곳이 마침표가 될지, 아니면 잠시 멈추었지만 이전의 일상으로 이어지는 쉼표가 될지에 대한 질문을 던지며, 코로나19 이후에 가야 할 길에 대해서 함께 고민하고 이야기를 나누고자 한다고 전했다. 

지난해 새로운 형태의 도서전으로 독자들을 만났던 서울국제도서전은 올해 오프라인 거점공간을 확정하며 그동안 만나지 못했던 작가, 독자, 출판사들이 만나는 자리를 다양하게 만들고 온-오프라인 책캐스트와 책도시산책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참가사 신청과 함께 신간발표 도서 ‘가을, 첫 책’과 도서전에서 다시 태어날 리커버 도서 ‘다시, 이 책’에 참여할 출판사도 5월 31일까지 모집하고 있다.

참가사 신청은 서울국제도서전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며, 신간발표 도서와 리커버 도서 신청의 경우 대한출판문화협회 홈페이지에서 세부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