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과 함께하는 요리만화 "우리의 제철은 지금"
일상과 함께하는 요리만화 "우리의 제철은 지금"
  • 박민호
  • 승인 2022.04.18 15:29
  • 댓글 0
  • 조회수 7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송희 에디터
사진=한송희 에디터

일상과 함께하는 요리만화 <우리의 제철은 지금>


웹툰작가 섬멍의 단행본 만화, <우리의 제철은 지금>이 출간되었다.

섬멍은 레진 코믹스에서 <청아와 휘민>으로 데뷔하고, 카카오웹툰에서 <타원을 그리는 법>을 연재중인 퀴어 웹툰 작가다.

섬멍 작가가 이번에 선보인 <우리의 제철은 지금>은, 집에서 직접 만들 수 있는 요리들의 레시피를 담은 것은 물론, 함께 2인 가족을 이루고 있는 파트너 망토와 더불어 코믹한 두 여자의 일상을 녹여낸 작품이다.

그녀는 매주 마감에 쫓기고, 찌뿌둥한 일상에 시달리면서도, 계절따라 변하는 제철음식들을 놓치지 않는다. 도루묵, 죽순밥, 스튜, 마라샹궈... 보기만 해도 군침 고이는 요리들을 만들고, 그녀들의 코믹하고 톡톡 튀는 하루하루와 함께 마무리된다.

<우리의 제철은 지금>은, 섬멍 작가가 2018년부터 본인의 블로그에서 콘티 형식으로 업로드한 작품들을 총집합한 작품이다. 그녀는 이 작품이 일상, 음식, 개그만화로써의 소임을 다 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