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의 서재, 추석특집 큐레이션 서비스 발표
밀리의 서재, 추석특집 큐레이션 서비스 발표
  • 박민호
  • 승인 2022.09.07 17:46
  • 댓글 0
  • 조회수 39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금희 작가의 신작 단편, 밀리의 서재 오리지널 콘텐츠로 공개
●[드래곤 라자]부터 일상툰 [고양이는 오늘도 바쁘다] 등 다양한 장르소설 제공
●요리부터 취미까지 ‘추석 특집 큐레이션’으로 선택의 고민을 줄이는 맞춤형 독서 소개
[사진제공=밀리의서재]
[사진제공=밀리의서재]

독서 플랫폼 밀리의 서재(대표 서영택)가 추석 연휴를 맞이하여, 김금희 작가의 신간을 포함한 각종 장르 소설, 일상툰까지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밀리의 서재는 오리지널 콘텐츠(이하 ‘밀리 오리지널’)의 신간으로, 김금희 작가의 신작 단편 <당신 개 좀 안아봐도 될까요>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김금희 작가는 2009년 한국일보 신춘문예로 등단한 후 <너무 한낮의 연애>, <복자에게> 등 다양한 작품 활동을 해온 바 있다.

<당신 개 좀 안아봐도 될까요>는 반려견을 잃고 상실감에 빠진 주인공이 마음을 회복하기 위해 지인들의 개를 안아보는 이야기로, 김금희 작가는 주인공을 통해 독자들이 각자의 마음속 깊은 곳을 마주하고, 다음 단계로 넘어갈 수 있는 용기를 전하고 싶다고 밝혔다.

밀리의 서재는 국내 장르소설계의 고전 <드래곤 라자>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드래곤 라자는 국내에서만 100만 부가 넘는 판매고에 힘입어 온라인 게임으로도 서비스했을 정도로 장르소설계에서 가장 유명한 판타지 소설이다. 밀리의 서재는 <드래곤 라자> 시리즈 전권인 총 8권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제공=밀리의서재]
[사진제공=밀리의서재]

또한, 지난 5일부터 연재를 시작한 웹툰 작가 윤파랑의 일상툰 <고양이는 오늘도 바쁘다>와, 오는 9일부터 연재를 시작하는 오은 시인의 시와 에세이 <시간의 뒷면> 또한 연재하겠다고 발표했다.

이외에도 밀리의 서재는 책 선택을 어려워하는 초보 독자들을 위한 ‘추석 특집 큐레이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백종원이 추천하는 집밥 메뉴 56>, <1인 가구 맞춤 요리책> 등의 요리책과 <하루 한 장 아이패드 드로잉>과 같은 악기, 사진 등 취미 관련 도서를 장르소설과 함께 서비스한다고 전했다.

 밀리의 서재 김태형 콘텐츠사업본부장은 “밀리의 서재는 디지털 콘텐츠를 매일 소비하는 대중 누구나 인생 책을 만나고 독서와 가까워질 수 있도록 약 12만 권의 독서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며, “색다르게 시간을 보내고 싶은 분들이나, 올해 독서 계획이 마음처럼 지켜지지 않은 분들 모두 이번 연휴에는 책과 함께 즐겁고 풍성한 한가위 보내시기 바란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